티스토리 뷰

안녕하세요. 더 좋은 무료영화 비플릭스 B군입니다.

오늘 추천해드릴 영화는 지난 추천작에 이어

멜 깁슨 주연의 액션 범죄 영화

<완전범죄 프로젝트>입니다.




<완전범죄 프로젝트>는

200만불을 훔친 '드라이버'가 멕시코 국경에서 경찰에게

돈을 빼앗기고 멕시코 감옥에 갇히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액션 범죄 영화입니다.



은행에서 200만불을 훔치고 멕시코 국경으로 달아나는 드라이버의 모습으로 영화는 시작 됩니다.

결국 드라이버는 잡히고 멕시코 경찰은 드라이버가 훔친 돈을 자기들의 몫으로 챙깁니다.



멕시코 감옥에 갇히게 된 드라이버.

드라이버가 갇힌 감옥은 상상을 초월하는 아수라장 감옥입니다.

교도소 안에만 갇혀 있는거지 돈만 있으면 뭐든 가능한 감옥이죠.

그 곳에는 교도소장보다 더 권위적인 죄수 하비가 

실질적으로 그 감옥을 컨트롤 하고 있죠.

멕시코가 얼마나 부패한 나라인지 한 눈에 알 수 있습니다.



드라이버는 금방 감옥에서 살아가는 법을 터득하고

다양한 방법을 통해 하루하루를 살아갑니다.

그러던 어느날 드라이버는 감옥 안에 있는 상점에 불을 지르고 돈을 슬쩍 훔칩니다.

하지만 한 아이가 그걸 처음부터 끝까지 다 지켜보죠.

서로 말이 잘 통하다보니 둘을 금새 친해집니다.



자신과 친해진 키드라는 아이의 사연도 알게 되고

자신의 200만불도 되찾기위해

고민을 하던 드라이버는 하비를 찾아가게 되고



그와 모종의 거래를 합니다.

과연 드라이버는 탈옥에 성공해서

키드와 키드의 엄마를 구함과 동시에 자신의 200만불을 되찾을 수 있을까요?


↑클릭하면 <완전범죄 프로젝트> 시청 가능 합니다.


<완전범죄 프로젝트>는 무법천지 멕시코를 배경으로

멜 깁슨이 각본을 직접 썼습니다.

멜 깁슨은 현재 연기보다는 각본가 및 감독으로 이름을 알리고 있죠.

탄탄한 스토리와 멕시코 감옥의 실감나는 묘사가 인상적인 작품입니다.

강도범 '드라이버'와 감옥에서 태어난 꼬마아이 '키드의

특급 궁합이 잘맞는 2사람의 볼거리는 충분히 선사합니다.

<완전범죄 프로젝트>의 자세한 이야기와 결말이 궁금하신 분들은 

지금 바로 비플릭스에서 확해보세요. 



위의 영상은 저희와 제휴를 맺고 있는

유투버 '필름에 빠지다' 님이

<완전범죄 프로젝트>의 줄거리를 간략하게 설명해주신 영상입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